제 9 장 모든 것을 최종 목적인 하느님께 돌림
작성자 : ocatholic 조회수 : 986

제 9 장 모든 것을 최종 목적인 하느님께 돌림

1. 주의 말씀  아들아, 네가 참으로 복되려면, 내가 너의 제일 높고 제일 마지막인 목적이 되어야한다. 이렇게 뜻을 두게 되면 자주 너와 조물을 나쁜 데로 기울어지게 하는 정이 조찰 하여지리라. 만일 네가 무슨 일에 너를 찾는다면 그 즉시 너는 쇠약하여질 것이요, 메마르게 될 것이다. 그러니 모든 것을 준 이는 주 밖에 다시없으니 모든 것을 제일 먼저 내게로 돌려라. 이렇게 모든 것이 무한한 선으로부터 옴을 생각하고 따라서 모든 것을 그 근본인 내게로 돌릴 것이다.

2. 작은 자나 큰 자나, 가난한 자나 부자나 다 마치 신선한 샘에서와 같이 내게서 생명의 물을 마신다. 또한 나를 즐겨 또 자유로이 섬기는 자는 은총 위에 은총을 받으리라. 나를 떠나 다른 데서 무슨 영광을 취하려는 자는, 또 무슨 사사로운 선익에 낙을 취하려고 하는 자는 참 즐거움을 항구히 못 누릴 것이요, 그 마음에 즐거움이 충만치 못할 것이요, 많은 거리낌을 당하고 여러 가지 역경을 만날 것이다. 그러므로 너는 무엇이든지 좋은 것을 네게 돌리지 말고 또 무슨 덕을 어떤 사람에게 돌리지도 말고 모든 것을 하느님께 돌려라. 하느님 없이는 사람이 무엇을 가질 수 없기 때문이다. 내가 모든 것을 다 주었으니 모든 것을 다 다시 가지려 하며 내게 감사하기를 엄히 요구한다.

3. 이는 헛된 영광을 물리치는 진리이다. 천상적 은총과 참다운 사랑이 들어간 그 곳에는 아무런 시기나 마음의 좁음이 없을 것이요, 사사로운 애정이 그 마음을 점령치 않을 것이다. 하느님의 사랑은 모든 것을 이기고 영혼의 모든 힘을 긴장시킨다. 네가 옳게 생각한다면 나 하나로 말미암아서 밖에서 즐거워하지 않을 것이요, 나 하나밖에는 희망도 두지 않을 것이다. 이는 “선하신 분은 하느님 한 분 뿐”(루가 18 : 19)이기 때문이다. 그는 홀로 모든 것 위에 찬미 받으실 이 시요, 모든 일에 존경받으실 이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