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통합검색

추천사이트

카드보내기

OCATHLIC 채팅방

홈페이지 이용안내

관리자 Profile

관리자 E-mail

♣ 현재위치 : 홈 > 공지사항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533 60.4%
여자가 남자 성인 이름을 세례명으로 쓸 수 있나요?
조회수 | 560
작성일 | 22.07.04
여자가 남자 성인 이름을 세례명으로 쓸 수 있나요?

------------

그간 '속풀이' 코너가 사라진 것은 아닌가 궁금해 하신 분들이 계실 줄로 압니다. 사라진 것이 아니라 제가 바빴던 탓도 있고 웬만한 질문들은 얼추 다 다뤘다 싶기도 해서 제 하루하루 소임에 전념하고 지냈습니다. 혹시나 제 건강을 걱정하신 분이 계시다면 지면을 통해 고마움을 전합니다.

그러던 차, 한 여성 신자분께서 이런 질문을 해 오셨습니다. "여자가 여자 성인이 아니라 남자 성인의 이름을 세례명으로 쓸 수 있는가?" 이 질문은 라틴어 성 변화에 맞춰서 여성명사화 하지 않고 원래 고유명사 그대로 쓸 수 있냐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그럴 수 있을까요? 저는 그럴 수 있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본당 사제들의 주보 성인으로 유명한 요한 마리아 비안네 사제도 그의 이름 중에 마리아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유명한 연애 시의 대가 라이너 마리아 릴케도 성모 "마리아"를 이름에 넣고 있습니다. 막시밀리아노 마리아 콜베 성인도 그렇고요. 이렇게 보면, 여성 신자가 베드로를 존경하여 베드로라는 세례명을 받는 데 문제가 없어 보입니다.

그러니 굳이 베드로를 "베드라"라고 여성형 어미를 붙여서 세례명으로 삼을 수도 있겠지만, 세례받는 이가 사도 베드로의 고유명사를 그대로 유지하기 원한다면 그 뜻을 존중해 주는 게 좋겠습니다. 결국, 여성 혹은 남성형 어미를 붙이고 말고는 세례명을 선택하는 이의 결정에 달린 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이런 선택은 여자 수도회 안에서 흔히 볼 수 있습니다. 베네딕도회 소속의 존경하옵는 "모세" 수녀님이 그렇고, 샬트르 바오로회의 "알로이시오 곤자가" 수녀님이 그렇고, 성가소비녀회의 "하상 바오로", "양업 토마스" 수녀님이 그렇습니다.  성 빈센트 드 폴 자비의 수녀회에 입회하여 현재 독일에서 활동 중이신, 저를 지극히 아껴주시는 이모 "토마" 수녀님도 계십니다. 이런 예를 들자면 얼마든지 찾을 수 있습니다. 수도자가 수도생활을 위해 선택한 수도명이라고 해도, 우리가 세례명에 부여하는 의미와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중요한 것은 내가 나의 세례명으로 선택하는 그 성인의 삶을 잘 알고, 그분을 내 신앙생활의 롤모델로 모시고 살아가는 실제적인 태도가 아닐까 합니다.

-----------------------

예수회 박종인 요한 신부
2022년 5월 26일
출처 :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회원가입방법안내 
1094   모로코 강진 희생자에 대한 한국주교회의 애도문    23.09.14 42
1093   안동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9.03 96
1092   서울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9.03 79
1091   마산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9.03 76
1090   옥현진 대주교 팔리움 수여 미사    23.08.23 114
1089   청주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8.23 101
1088   원주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8.21 73
1087   춘천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8.21 72
1086   전주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8.10 147
1085   광주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8.09 160
1084   부산교구 사제인사 2023년 8월    23.08.09 94
1083   대구교구 사제인사 2023년 7월    23.07.20 158
1082   광주교구 사제인사 2023년 7월    23.07.07 211
1081   군종교구 사제인사 2023년 6월    23.07.07 198
1080   수원교구 사제인사 2023년 6월    23.06.13 272
1079   대전교구 진산성지, 윤지충·권상연·윤지헌 유해 안치    23.05.31 202
1078   최창무 대주교 사제품 회경축    23.05.24 188
1077   ‘한국 천주교회 통계 2022’ 발행    23.05.08 139
1076   주교회의 2023년 춘계 정기총회 결과    23.05.08 134
1075   성직자 휴대하기 편리한『VADEMECUM』발행    23.04.26 215
1074   엄옥순(라파엘라)에 대한 전주교구장의 파문 제재 교령과 사목 지침    23.04.17 238
1073   교황 : “인공지능은 윤리적으로 사용해야”    23.04.01 152
1072   의정부교구 사제인사 2023년 2월    23.02.08 295
1 [2][3][4][5][6][7][8][9][10]..[46]  다음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3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