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통합검색

추천사이트

카드보내기

OCATHLIC 채팅방

홈페이지 이용안내

관리자 Profile

관리자 E-mail

♣ 현재위치 : 홈 > 공지사항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533 50%
솔뫼에 김대건 신부 생가 복원
조회수 | 2,080
작성일 | 04.10.08
소나무 숲으로 덮인 산 「솔뫼」는 한국 최초의 사제인 성 김대건 신부(1821∼1846)의 탄생지로 널리 알려진 성지다. 이곳에 김신부의 유년시절 발자취를 간직한 생가(生家)가 복원됐다.

「솔을 흔들어 물소리를 지어내는 바람을, 하늘과 땅을 빚고 돌보는 손을, 사방에서 피 흘려 증거 하였노라」

김대건 신부 가문의 순교열이 담긴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 생가터 기념비」 비문을 뒤로하고 걸음을 옮기니 아담한 전통 한옥이 한눈에 들어온다.

김신부의 증조부 김진후(비오), 종조부 김한현(안드레아), 부친 김제준(이냐시오) 그리고 김신부에 이르기까지 4대의 순교자가 살았던 생가다. 1821년 태어난 김대건 신부는 박해를 피해 용인 한덕동으로 이사할 때인 일곱 살 때까지 이곳에서 살았다.

대전교구 솔뫼성지(담당=윤인규 신부)와 충남 당진군이 국비와 도비 4억 여원을 지원 받아 복원한 연면적 19.8평 규모의 생가는 대청마루와 안방, 윗방, 건넛방, 부엌 등으로 꾸며져 있다.

대청마루에 올라 안방에 들어서면 할아버지, 아버지가 책을 읽는 모습을 환히 웃으며 바라보는 소년 김대건을 만날 수 있다. 또한 호롱불과 화로, 가구 등은 조선시대 사대부 집안의 그것과 같도록 재현해 놓았다. 뒷마당에는 각종 장을 담가놓았던 항아리가 놓여 있고 우물터에도 새 단장한 우물이 들어섰다.

성지와 당진군은 터만 남은 이곳에 생가를 복원하기 위해 마을에 사는 맹몽득(98) 할머니의 증언과 문화재 전문가의 고증을 거쳤으며, 복원공사 중에는 집터에서 옛 기와와 그릇조각이 나오기도 했다.

솔뫼성지는 6개월 여 공사를 거쳐 완공된 성 김대건 신부 생가 축복식을 9월 22일 오후 6시 충남 당진군 우강면 송산리 현지에서 대전교구장 경갑룡 주교 주례로 가졌다.

경갑룡 주교는 축복식 강론에서 『김대건 신부님은 근대 한국문화의 개척자이자 선구자이고 영원한 세계인 하느님 나라가 있다는 것을 처음으로 이야기하신 분』이라며 『어려움 속에서도 성인의 생가가 복원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많은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축복식 후에는 「성 김대건 신부 기념관」 기공식도 열렸다. 33억원(정부 지원 28억, 교구지원 5억)의 예산을 들여 내년 8월 완공 예정인 기념관은 연면적 337평 규모로 성인의 유물을 전시하는 전시관과 기념성당을 갖추게 된다.

당진군은 생가 복원과 기념관 기공식을 계기로 솔뫼성지와 합덕성당, 신리성지 등을 연계한 성지순례 코스를 개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성지안내=(041)362-5021∼2, www.solmoe.net  <이승환 기자>swingle@catholictimes.org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63   교황 교서 「주님 저희와 함께 머무소서」 번역문    04.11.16 2001
62   남북한 화해를 위한 월례 세미나    04.10.22 1752
61   제8회 대한민국종교예술제 16일부터 개최    04.10.22 1922
60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2004년 추계 정기총회 보도 자료    04.10.22 2169
59   인천교구 사제인사(10월 18일자)    04.10.21 1791
58   주교회의 신임위원 명단    04.10.21 1890
57   성체성사의 해, 본당서는 이렇게 지낸다 / “주일미사가 사목의 중심...    04.10.21 2065
56   신영성운동, 본당차원의 사목대처 시급하다    04.10.21 1710
55   “사립학교 더 자율화 돼야”  [1]   04.10.21 1951
54   청학박물관 ‘심황후초대전’ 축복    04.10.15 2384
53   제48차 세계성체대회 개막    04.10.15 1780
52   광주 금당본당 성당건립비 부족 애태워    04.10.15 2167
51   교황교서 ‘주님 우리와 함께 머무소서’ 발표    04.10.15 1726
50   의정부교구 이한택 주교 착좌    04.10.15 2188
49   신설된 의정부 교구의 사제 인사발령 입니다.    04.10.13 4684
48   소설 '다빈치 코드' 레바논서 판매 금지    04.10.08 1791
  솔뫼에 김대건 신부 생가 복원    04.10.08 2080
46   교황님 10월 기도 지향    04.10.01 1741
45   의정부교구 신설 감사미사 봉헌 : 새교구 열심히 일궈 한국교회 활력...    04.09.25 2300
44   주한 교황대사 체릭 대주교 10월 6일 입국    04.09.25 2005
43   인천교구 기수련 피해사례 수집 : 한국교회, 신영성운동에 본격 대응...    04.09.25 2231
42   대구대교구 사제인사    04.09.24 3140
41   의정부교구 소속 사제단 명단    04.09.24 2776
40   춘천교구 사제인사    04.09.24 2192
 이전 [1]..[41][42][43] 44 [45][46]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3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