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영성사

영성가

전례와 영성

준주성범

영적독서

오늘의 묵상

영성강좌

그리스도의 생애

영혼의 쉼터

♣ 현재위치 : 홈 > 가톨릭 영성 > 영성의 쉼터

영혼의 쉼터 코너 ( 영혼의 쉼터는 회원이면 누구나 글을 올릴 수 있는 ' 회원전용' 코너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460 53.6%
세상을 구하는 마음
조회수 | 2,185
작성일 | 11.01.23
한 제자가 스승에게 물었다.

“어떻게 하면 세상을 더 좋은 곳으로 만들 수 있습니까?”

스승은 다음과 같은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어느 마을에 유명한 철학자 부부가 이사를 왔다. 검소한 철학자는 버려진 나무를 주워 손수 집을 지었다. 그가 집 짓는 모습을 호기심 어린 눈으로 지켜보던 마을 사람들은 수군거렸다. “지혜로운 철학자라는군.” “철학자라고 다 지혜로운 건 아니지.” 마을 사람들은 그가 정말 좋은 사람인지 나쁜 사람인지 알 수 없었기에 마음을 열고 다가가지 못했다.

바람이 몹시 부는 어느 날이었다. 집을 짓는 솜씨가 형편없었던지 철학자의 집은 거센 바람을 이기지 못하고 무너져 버렸다. 놀란 이웃들이 달려들어 무너진 짚더미를 파헤쳤고, 얼마 뒤에 철학자의 부인을 겨우 찾아냈다. 그녀는 다급하게 소리쳤다.

“나는 내버려 두고, 먼저 남편을 구해 주세요. 저 근방에 앉아 있었어요.”

이웃들은 그녀가 가리킨 부근의 잔해를 걷어 내기 시작했다. 얼마 안 가 정말 철학자가 보였다. 그러자 철학자가 간곡하게 부탁했다.

“나는 괜찮으니 내 아내를 먼저 구해 주시오. 저쪽에서 일하고 있었소.”

이야기를 마친 스승은 제자에게 이제 답을 알겠느냐고 물었다. 제자는 대답했다.

“예, 누구든 이들 부부처럼 상대를 먼저 생각한다면, 세상은 더 좋은 곳으로 변할 수밖에 없겠지요.”

‘좋은생각’ 중에서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영혼의 쉼터" 안내  [3]
315   우리가 잃어버리고 사는 것들    12.06.30 2347
314   사랑의 전달    12.05.23 1765
313   세상의 이방인(異邦人)    12.05.13 1830
312   섬기러 오신 예수님    11.10.15 1371
311   돈보다 귀한 것    11.03.13 2587
310   인생에서 제일 중요한 것은 만남입니다    11.01.26 2885
  세상을 구하는 마음    11.01.23 2185
308   마음의 눈    11.01.23 2299
307   기쁨의 공식    10.07.19 3108
306   그렇더라도 행하라    10.07.11 2860
305   빈 마음으로 세상을 바라보면    10.06.16 2824
304   용서에 대해    10.06.16 2649
303   다섯 개의 공    10.06.16 2587
302   아래로 내려가는 삶    10.02.26 3161
301   시간이 지나면  [1]   10.02.11 2771
300   마하트마 간디의 묘비에 적힌 일곱가지 사회악 (Seven Social Sins)    10.02.11 3211
299   진리와 사랑    10.02.07 2611
298   이백 원의 가치    10.02.02 2902
297   그대로 계속가라    09.12.19 2938
1 [2][3][4][5][6][7][8][9][10]..[16]  다음
 

 

영혼의 쉼터 코너 ( 영혼의 쉼터는 회원이면 누구나 글을 올릴 수 있는 ' 회원전용' 코너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0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