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국내여행

국외여행

수   필

편   지

책동네

음   악

생   활

문화정보

클릭 오늘 !

포토갤러리

행사일정

♣ 현재위치 : 홈 > 문화광장 > 포토갤러리

포토갤러리 코너 ( 여러분의 아름다운 추억이 담긴 사진들을 회원이면 누구나 올릴 수 있습니다... )

 


Total article 641 (103 searched)  / total 6 page  
  [641]    꽃 (193)  동물 (25)  풍경 (57)  건축 (31)  인물 (103)  행사 (194)  기타 (38)
    Subject : 박해승 신부 사순절 "자비의 얼굴" 특강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459 57.2%  | Point : 209643 |  Read : 2,313 | 

찍은 날짜 : 2016년02월21일
찍은 시간 : 10시44분24초
플래시 사용 : Not Fired
노출 보정 : 0.00 EV
셔터 스피드 : 1/32
카메라  : WB350F
F-Number : 3.6
측량 모드 : Multi-Segment
초점 거리 : 11.40 mm
노출 시간 : 1/45 초
조리개 : 3.6
     ▦  2016년 2월 21일 사순제2주일 / 살레시오회 소속인 박해승 신부님이 사순절 특강을 해주시다. 너무나 재미있게 하셔서 신자들이 웃다, 울다 하였습니다. 건강하세요.

▥ 우리 시대의 역설

건물은 높아졌지만 인격은 더 작아졌다.
고속도로는 넓어졌지만 시야는 더 좁아졌다.
소비는 많아졌지만 더 가난해지고
더 많은 물건을 사지만 기쁨은 줄어들었다.
집은 커졌지만 가족은 더 적어졌다.
더 편리해졌지만 시간은 더 없다.
학력은 높아졌지만 상식은 부족하고
지식은 많아졌지만 판단력은 모자란다.
전문가는 늘어났지만 문제는 더 많아졌고
약은 많아졌지만 건강은 더 나빠졌다.

(중략)

말은 너무 많이 하고 사랑은 적게 하며
거짓말은 너무 자주 한다.
생활비를 버는 법은 배웠지만
어떻게 살 것인가는 잊어버리고
인생을 사는 시간은 늘어났지만
시간 속에 삶의 의미를 넣는 법은 상실했다.
달에 갔다 왔지만 길을 건너가 이웃을 만나기는 더 힘들어졌다.
외계를 정복했는지 모르지만 우리 안의 세계는 잃어버렸다.
공기 정화기는 갖고 있지만 영혼은 더 오염되었고
원자는 쪼갤 수 있지만 편견을 부수지는 못한다.
자유는 더 늘었지만 열정은 더 줄어들었다.
키는 커졌지만 인품은 왜소해지고
이익은 더 많이 추구하지만 관계는 더 나빠졌다.
세계 평화를 더 많이 얘기하지만 전쟁은 더 많아지고
여가 시간은 늘어났어도 마음의 평화는 줄어들었다.
더 빨라진 고속철도
더 편리한 일회용 기저귀
더 많은 광고 전단
그리고 더 줄어든 양심
쾌락을 느끼게 하는 더 많은 약들
그리고 더 느끼기 어려워진 행복

-----------------------------------------------------------------------------

호주의 콴타스항공 전 CEO 제프 딕슨의 '우리 시대의 역설'이라는 글이다. 실제로 세상은 많은 발전을 했지만 그 속에서 살아가는 우리는 더 많은 상실감과 소외감을 안고 살아간다. 이러한 시대의 모순을 표현한 이 글은 퍽이나 큰 공감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하다.





Name Password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103
 [인물] 박범수 도미니코 사비오 부제 방문      173
2020년 1월 8일 수요일 광주여자대학교 실내체육관에서 부제서품을...  209643
102
 [인물] 전남 순천에서 친구 교우들 방문      706
.  209643
101
 [인물] 그리운 친구들      590
친구들을 만난지가 45년이 되었다. 그래서 더 보고싶고 그립고 좋다...  209643
100
 [인물] 함평군 학교면 학다리 친구들      579
정재우 사비오 - 이선옥 올리바 - 김수린 사비나 - 김태호 시몬 ---...  209643
99
 [인물] 송정리 원동 신자들 방문      632
2018년 11월 21일 함동저수지 커피숍 - 30년 세월이 흐르다.  209643
98
 [인물] 광주대교구 후배 사제들하고      629
임영배 타대오 신부(하남동 주임)---안성완 이냐시오 신부(신창동 ...  209643
97
 [인물] 남미 에콰도르에서 선교사 수녀님      949
* 2018년 3월 25일 주님 수남 성지 주일 교중미사 오전 10시 30...  209643
96
 [인물] 잠비아 선교사 김형식 루비치노 신부      1473
▦  아프리카 잠비아에서 선교사로 활동하고 계시는 ...  209643
95
 [인물] 살레시안 동문들      1043
사창성당에서 살레시안 동문들이 우연히 만나다 -- 김상균 세례자 요한...  209643
94
 [인물] 관리장 송이성 바오로 형제 퇴임      1556
그동안 수고 많았습니다. 늘 건강하세요.  209643
93
 [인물] 김준수 신부 사순절 "자비의 얼굴" 특강      2010
▦ 2016년 3월 13일 사순제5주일 : 예수 고난회 김준수 신부...  209643
92
 [인물] 나정흠 신부 사순절 "자비의 얼굴" 특강      2040
▦ 사순 제4주일 2016년 3월 6일 / 살레시오회 소속 나정흠 신...  209643
91
 [인물] 최창무 대주교 사순절 "자비의 얼굴" 특강      1753
▦ 2016년 2월 28일 사순제3주일 / 최창무 안드레아 대주교님께...  209643
 [인물] 박해승 신부 사순절 "자비의 얼굴" 특강      2313
▦  2016년 2월 21일 사순제2주일 / 살레시오회 소속...  209643
89
 [인물] 문종운 신부 사순절 "자비의 얼굴" 특강      1963
▦ 2016년 2월 14일 사순제1주일 / 살레시오 수도회 소속이신...  209643
88
 [인물] 박 크리스티나 수녀 송별      1831
광주대교구 교구장 비서 수녀로 5년간의 소임을 마치고, 2016년 2월 1...  209643
87
 [인물] 김인남 소화데레사 꾸르실료 입소      2353
김인남 소화데레사  : 여성 제136차 꾸르실료 입소...  209643
86
 [인물] 손민호 요셉 신부 첫 미사 [1]     2474
손민호 요셉 신부 첫 미사가 2016년 1월 6일 (수) 오전 10시 30...  209643
85
 [인물] 박영웅 가브리엘 신부      2670
박영웅 가브리엘 신부님의 영명축일 미사를 봉헌하다. 2015년 9월 20...  209643
84
 [인물] 최형락 바오로 사제 감사미사      2897
2015년 8월 30일(주일) / 순천금당성당에서 사목일선(38년)에서...  209643

1 [2][3][4][5][6]

 

포토갤러리 코너 ( 여러분의 아름다운 추억이 담긴 사진들을 회원이면 누구나 올릴 수 있습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0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